조회 수 16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1. 누가전승

누가복음 22:14~20

(14) 그리고 그 시간이 되었을 때에, 그분이 기대어 앉으셨다. 그리고 사도들이 그분과 함께 [앉았다]

(15) 그리고 그분이 그들을 향하여 말씀하셨다. "내가 고난을 겪기 전에 너희와 함께 이 유월절을 [단번에] 머기를 갈망하고 갈망했다.

(16) 왜냐하면 내가 너희에게 말하기 때문이다. 그것이 하나님의 왕국 안에서 완성되어질 때까지, 내가 이것을 먹지 않을 것이라는 것을."

(17)그리고 그분이 잔을 영접하신 후에, 감사하신 후에 그가 말씀하셨다. "너희는 이것을 [단번에] 취하라. 그리고 너희는 너희들 자신 안으로 [단번에] 나누라

(18) 왜냐하면 내가 너희에게 말하기 때문이다. 내가 지금부터 하나님의 왕국이 올 때까지, 포도나무에서 난 것으로부터 결코 마시지 않을 것이라는 것을."

(19) 그리고 그가 떡을 취하신 후에 감사하신 후에 그가 떼어주셨다. 그리고 그가 그들에게 주셨다. 말씀하시면서. "이것은 너희를 위하여(대신하여) 주어지고 있는 내 몸이다. 너희가 나를 기념하기 위하여 이것을 [계속] 행하라."

(20) 그리고 [그분이] 저녁식사를 한 후에 잔도 그와 같이 [행하였다], 말씀하시기를 이 잔은 너희를 위하여(대신하여) 흘려지고 있는 나의 피 안에서 [질적으로 다른] 새 언약이다.”

 

 

2. 바울전승

고린도전서 11:23~26

(23) 왜냐하면 내가 주님으로부터 넘겨받았기 때문이다. 나 역시 너희에게 그것을 전해주었다. 주 예수께서 넘겨지시고 있던 밤중에, [그분이] 떡을 취하셨다는 것을.

(24) 그리고 감사드리신 후에 떼셨다. 그리고 그분이 말씀하셨다. "이것은 너희를 위하는 내 몸이다. 이것을 나를 기억하기 위하여 [계속해서] 행하라."

(25) 저녁식사를 하신 후에 또한 이와같이 잔을. 말씀하시기를 이 잔은 내 피 안에 [있는] [질적으로 다른] 새 언약이다. 너희가 마실 때마다 나를 기억하기 위하여. 너희는 [계속해서] 이것을 행하라.

(26) 왜냐하면 너희가 이 떡을 [계속해서] 먹을 때마다 그리고 이 잔을 [계속해서] 마실 때마다 주의 죽으심을 그분이 [단번에] 오실 때까지 선포하는 것이기 때문이다.”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동탄명성교회 앱을 아이폰, 아이패드 등 iOS 계열 휴대폰에서 사용하기 file 관리자 2014.10.16 16025
공지 동탄명성교회 모바일 홈페이지 어플리케이션 file 관리자 2014.10.15 16027
723 영정사진놓고 절하는 것은 과연 조상에 대한 예의범절이고 미풍양속인가? 갈렙 2019.12.13 5
722 제사드리는 일에 대한 기독교신학자들의 반응 갈렙 2019.12.09 2
721 메시야에 대한 구약의 중요 예언과 성취(40가지) 갈렙 2019.12.02 8
720 [교부] 가이사랴의 에우세비우스=유세비우스(Eusebius)(A.D.263~339) 갈렙 2019.11.18 14
719 [이단] 사이비 신천지의 독성(간단요약-중국어한국어버전) 갈렙 2019.11.18 16
» 성만찬 전승에 대한 누가전승과 바울전승의 비교 갈렙 2019.11.16 16
717 [성구] 요한계시록에 나오는 구약예언서 인용 갈렙 2019.11.13 24
716 천국에 있는 땅의 왕들의 정체 갈렙 2019.11.07 27
715 [절기] 초막절(7월 15일-21일) 갈렙 2019.10.29 34
714 [절기] 이스라엘의 7대 절기들 갈렙 2019.10.26 40
713 [성구] 초막절(10회)과 초막(24회) 갈렙 2019.10.26 24
712 이단 사이비 단체 목록[~2018년] 갈렙 2019.10.23 42
711 [천주교] 연옥교리의 근거 갈렙 2019.10.19 46
710 [천주교] 대사(大赦, Indulgentia) = 면벌 혹은 대사부 교리 갈렙 2019.10.14 48
709 바로 알고 바로 믿자 가톨릭의 연옥교리는 비성경적 이단설이다_조영업박사 갈렙 2019.10.12 52
708 개혁교회가 고백하는 사도신경의 중요성_신원균교수 갈렙 2019.10.11 51
707 세계교회협의회(WCC) 제10차 총회 부산대회 영상 갈렙 2019.10.08 38
706 성경연대기_KCM이영제목사 갈렙 2019.10.05 44
705 대한민국의 헌법과 형법 정리 갈렙 2019.10.05 33
704 [WCC· WEA의 정체] 한국교회를 허무는 여우 WEA! 갈렙 2019.10.04 58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7 Next
/ 37
CLOSE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