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94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루터의 교육개혁 이야기<3>만인 제사장, 만인을 위한 교육

[ 기독교교육이야기 ]

양금희 교수
2017년 03월 21일(화) 14:16
▲ 루터가 독일 기독교인 귀족에게 보내는 글(1520) 표지.

"사람들은 교황, 감독, 사제, 수도사들을 영적 직분(성직)이라 칭하고, 영주, 왕, 수공업자, 농부를 세속직이라 칭한다. 그러나 이것은 완전 허구이고 기만이니 그것 때문에 위축될 필요가 없다. 왜냐하면 모든 기독교인들은 진실로 영적 직이기 때문인바, 그들 사이에는 어떤 차이도 없다."

이 말은 루터의 초기 종교개혁적 저술인 '독일 그리스도인 귀족에게 보내는 글(1520)'의 한 부분으로 그의 '만인제사장설'의 모태가 되는 어록이다.

루터는 종교개혁 초기에 로마교회와 교황이 난공불락의 '삼중 장벽'을 쌓고 들어앉아 누구도 공격하지 못하게 하였다고 비판하였다. 그 첫번째 장벽은 '세속직에 대한 성직의 우월권'으로 세속직이 감히 성직을 비판하지 못하게 한 것이요, 두번째 장벽은 '교황의 성경 해석권'으로 교황 외에 누구도 성경말씀으로 그들을 비판하지 못하게 한 것이며, 세번째 장벽은 '교황의 공의회 소집권'으로 누구도 공의회를 열어 그들을 정죄하지 못하게 했다는 것이다.

루터는 '세속직에 대한 성직의 우위'라고 하는 이 견고한 성벽은 여리고성처럼 무너져 내려야 할 성이라고 한 후, 위의 인용구와 같은 가히 혁명적인 말을 한 것이다. 즉 성직과 세속직이 따로 있는 것이 아니라, 성도라면 누구나 성직이라는 것이다. 누구나! 남자나 여자나, 젊은이나 노인이나, 주인이나 종이나, 성도라면 누구나 제사장이고, 그들 사이에는 차이가 없다는 것이다.

루터의 이같은 생각은 당시 활발해진 인쇄술에 의해 순식간에 독일 전역에 퍼지면서, 견고한 여리고성과 같던 중세적 패러다임을 서서히 무너지게 하고, 사제와 평신도, 종교적 직업과 세속적 직업 간에 계급적 차이가 없는 새로운 사회적 패러다임을 제시하는 나팔소리가 되었다.

이 말은 동시에 당시 교회와 사회의 교육적 사고를 뒤엎은 나팔소리가 되기도 하였다. 모든 성도가 제사장이라고 하는 것은 모든 성도들이 배워야 한다는 것을 의미하는 것이기 때문이다. 왜냐하면 모든 성도들은 하나님의 계시 말씀인 성경을 읽을 수 있어야 하고, 그것을 말과 삶으로 선포하며, 더 나아가 다른 사람의 구원을 위해서 힘쓰는 제사장적 직분을 감당해야 하기 때문이다.

영주든, 농부든, 수공업자든 그 어떤 직업의 사람이든 성도라면 자신들의 직업과 삶의 한 복판에서 제사장적 직분을 감당해야 하고 이 직분을 위해 배워야 하는 사람들이 된 것이다.

만인제사장설은 이처럼 성도를 언제까지나 교회의 보호와 간섭 아래 머물러 있는 '수동적 신앙인'으로서가 아니라, 제사장적 직분을 감당하는 '독자적이고 성숙한 신앙인'으로 보는 새로운 성도 이해를 제시하였고, 이를 위한 교육과 훈련이야말로, 성도됨의 필수조건임을 천명한 사건이 되었다.

양금희 교수
장신대 기독교 교육학과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동탄명성교회 앱을 아이폰, 아이패드 등 iOS 계열 휴대폰에서 사용하기 file 관리자 2014.10.16 15910
공지 동탄명성교회 모바일 홈페이지 어플리케이션 file 관리자 2014.10.15 15924
673 2019년 교회력(그림파일) 한번에 보기 file 갈렙 2019.06.15 60
672 [귀신] 내 속에 있는 악한 영을 나로부터 분리시키려면 갈렙 2019.06.09 117
671 [찬양] 바빌론의 강가에서(Rivers Of Babylon) 1978년 자메이카 출신의 혼성 4인조 그룹 보니 엠 갈렙 2019.06.01 127
670 전국기독교서점[전화번호,주소] 갈렙 2019.05.30 344
669 [암송] 필수 암송 성경 구절(신약성경) 갈렙 2019.05.07 101
668 [암송] 필수 암송 성경 구절(구약성경) 갈렙 2019.05.07 86
667 [다큐] 세대주의가 발전된 역사-이스라엘 회복과 제3성전 성경에 예언되었는가?(3-3) 갈렙 2019.04.28 109
666 [앱] 헬라어단어 암송 앱(Biblical Greek.apk) file 갈렙 2019.04.22 105
» [교리] 만인제사장설이 나오게 된 이유 갈렙 2019.04.16 94
664 [교리] 만인제사장설이란? 갈렙 2019.04.15 94
663 구약의 대제사장과 교회의 목사 갈렙 2019.04.13 105
662 대제사장과 제사장과 레위인의 자격 및 직무 갈렙 2019.04.13 250
661 제사장과 대제사장의 직무의 비교 갈렙 2019.04.13 140
660 [성구] 마음(카르디아, 레브) 갈렙 2019.04.13 124
659 [원어] 히브리어 강좌 3일만에 끝내기_총신대 박철현교수 갈렙 2019.04.12 149
658 [구약] 구약의 5대 제사의 종류(번제 소제 화목제 속죄제 속건제와 화제 요제 거제 전제) 갈렙 2019.04.10 320
657 [외경] 도마복음서 갈렙 2019.04.08 116
656 영혼육 삼분설 갈렙 2019.04.05 103
655 마태복음에만 나오는 9가지 비유 갈렙 2019.03.14 87
654 안수의 5가지 용도 갈렙 2019.03.13 86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5 Next
/ 35
CLOSE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