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과연 누가 천국에 들어갈 수 있는가? 눅14장과 마22장의 왕의 아들의 혼인잔치의 비유(눅14:15-24, 마22:1~10)를 보면, 천국잔치에 이미 초대받았던 자들 유대종교지도자들은 못 들어가고, 오히려 자격없고 비천한 신분의 소유자들이었던 버려진 유대인들과 이방인들이 들어가게 됨을 알 수 있다.
  그렇다면 가난한 사람이거나 병든 사람이라면 다 천국에 들어갈 수 있는가? 반대로 부자라면 천국에 못들어갈까? 아니다. 또한 이방인이라면 들어가고 유대인이라면 못들어가는 것도 아니다. 거기에는 분명한 이유가 있다. 오늘 본문은 천국에 들어갈 때 통과해야 할 두 개의 관문이 있음을 말해준다.
  마22장의 천국잔치의 비유에 덧대어진 또 하나의 비유(마22:11~13)를 살펴보면, 비천한 신분의 유대인들과 이방인들이라 할지라도 천국에 들어가게 된 이유가 분명히 나와 있다. 그것은 예복 때문이다. 그들이 천국에 들어갈 때 왕이신 하나님께서 마련해준 혼인잔치의 예복을 입었다는 것이다. 그 잔치는 가난한 자도 들어갈 수 있고 병든 자도 들어갈 수 있으며, 이방인도 들어갈 수 있으나 그 조건은 단 한 가지다. 그들이 하나님이 그들을 위해 마련해준 혼인잔치의 예복을 입었느냐 하는 것이다.
  그런데 마태복음 21장에 가면, 그 예복이 두 가지로 구성되어 있음을 두 가지 비유(마21:28-30, 33-39)를 통해서 알 수 있다. 물론 이 두 가지는 한 가지를 지칭한다. 하지만 좀 더 명확하게 구별하면 천국에 들어갈 때 입은 옷은 두 가지였다. 하나는 회개의 옷이었고 또 하나는 열매의 옷이었다.
  첫째, 주님은 회개의 옷에 대해 말씀하기 위해 '두 아들'의 비유에 대해 말씀해주셨다. 어떤 아버지가 첫째에게 포도원에 들어가서 일하라 했지만 가겠다고 해놓고서는 가지 않았다. 그러자 둘째에게 말했는데 둘째는 싫소이다 해놓고서는 뒤에 뉘우치고 갔다. 다시 말해, 하나님 아버지의 말씀을 들은 유대종교지도자들은 하나님의 뜻대로 살겠다고 했지만 그렇게 살지 않았고, 오히려 세리들과 창기들은 처음에는 세례요한의 말을 듣고 회개하지 않았지만 후에 회개했다는 것이다. 다시 말해 세리들은 착복한 것은 내놓았고 정한 세 외에는 늑징하지 않았던 것이다. 그리고 창기들은 음행의 행위를 중단했던 것이다. 다시 말해, 사람이 천국에 들어가기 위해서는 누구든지 자기자신의 잘못을 회개하고 고치는 것이 필요하다. 그러면 하나님께서는 그에게 용서의 옷을 입혀주시는 것이다.
  둘째, 주님은 열매의 옷에 대해 말씀하기 위해 '포도원 농부들'의 비유에 대해 말씀해 주셨다. 주인이 포도원을 만들고 산울타리를 치고 포도주틀을 만들고 망대가 지어놓은 상태에서 소작농에게 세를 주고 먼 나라로 여행을 떠났다. 포도수확의 때가 다가오자 주인은 자기의 종들을 보냈지만 문전박대하고 죽이곤 하였다. 그러자 주인은 자기 아들은 존경할 것이라고 보냈으나 그들은 그 아들마저 잡아서 포도원 밖에서 죽여버렸다. 다시 말해, 하나님께서 많은 풍성한 열매를 맺도록 해 주셨지만 유대종교지도자들은 하나도 그 은혜에 보답하지 않았다는 것이다. 은혜를 배은망덕으로 갚은 것이다. 그러나 이방인들은 그 은혜에 보답을 할 것이라고 했다.
  믿음으로만 천국에 들어가는 것이 아니다. 믿고 회개할 때 천국에 들어가게 된다. 그리고 하나님께서 베풀어 주신 은혜에 선한 열매들을 맺어 주인에게 되돌려 줄 때 천국에 들어가는 것이다. 당신은 지금 회개하는 삶을 살고 있는가? 하나님께서 베풀어주신 은혜에 보답하고 있는가? 그것이 천국에 있게 해 주는 두 개의 관문인 것이다.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동탄명성교회 앱을 아이폰, 아이패드 등 iOS 계열 휴대폰에서 사용하기 file 관리자 2014.10.16 15963
공지 동탄명성교회 모바일 홈페이지 어플리케이션 file 관리자 2014.10.15 15971
691 지옥은 어떤 곳인가? 지구 땅 속 어디쯤에 있을까? 갈렙 2014.11.06 9299
690 릭 워렌 드디어 카톨릭과의 통합에 앞장서다 갈렙 2014.12.07 9261
689 [난제] 예수께서 탄생하셨을 때 찾아온 동방박사들은 누구였을까? file 갈렙 2014.12.15 9039
688 예수님의 말씀이 기록된 헬라어를 이해하기 위한 간추린 헬라어 문법 갈렙 2014.11.28 8992
687 남유다왕과 이스라엘왕들의 비교연표 갈렙 2014.12.01 8927
686 [영상] 우리가 전해야 할 복음(천국복음이란 무엇인가?)(마24:3-14)_2014-05-25 갈렙 2014.11.25 8737
685 [장례와추도예배씨리즈]조상제사와 추도예배는 하나님이 진노하는 우상숭배 죄 갈렙 2014.10.17 8681
684 성경 66권을 한 편의 시로 갈렙 2014.10.25 8653
683 새찬송가 645장 가사(텍스트 파일) file 갈렙 2014.12.12 8594
» [영상] 천국에 이르는 두 개의 관문(회개와 열매)(마21:28-46)_2014-06-08 갈렙 2014.11.25 8482
681 [교황] 프란치스코교황이 이슬람과의 종교통합을 이루기 위해 이슬람 사원을 방문하여 합동예배를 드리다_2014-12-01 갈렙 2014.12.07 8443
680 [천국복음 전도지] 제1편 천국복음을 아십니까? file 갈렙 2014.11.25 8386
679 [영상] 천국에 초대받은 자들(과연 누가 천국에 들어가는가?)(눅14:15-24)_2014-06-01 갈렙 2014.11.25 8330
678 [HWP] 2015년 송구영신예배용 책갈피형태(132개) file 갈렙 2014.12.29 8275
677 [천국복음 전도지] 제2편 천국은 선택받은 자만 들어가는가 file 갈렙 2014.11.25 8201
676 구원에 관한 하나님의 예정과 자유의지의 상관관계(민21;4-9) 갈렙 2014.11.25 8200
675 [도표] 그리스도(메시야)에 관한 50가지 예언과 그 성취 갈렙 2014.12.15 8194
674 예수님은 과연 언제 태어나셨을까요? 갈렙 2014.11.25 8136
673 [HWP] 2015년 송구영신예배용 성구(153개) file 갈렙 2014.12.29 7871
672 칼빈의 예정론 무엇이 문제인가?(구열복) 갈렙 2014.11.06 7307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6 Next
/ 36
CLOSE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