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301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2. 우상숭배(偶像崇拜)

 

우리 가문에 내려온 우상숭배의 죄를 회개합니다.

 

전능하신 하나님 아버지! 죄악 가운데서 저를 구원하여 주신 하나님을 마땅히 믿고 섬겨야 할 저와 저희 가정과 가문(家門)이 무지하고 어리석어 하나님을 섬기지 못했습니다. 하나님께서 가장 싫어하고 미워하시는, 아니 진노하실 우상과 미신을 섬겼습니다. 그것이 복 받고 잘 사는 길인 줄로 알았습니다. 그러나 그것은 사는 길이 아니라 망하고 죽는 길이라는 것을 이제야 깨달았습니다.

저희가 저지른 이 우상숭배의 죄는 백 번, 천 번 죽어 마땅하지만 하나님께서 불쌍히 여기시고 긍휼히 여기셔서 이렇게 살려 주셨으니 감사합니다. 이 시간 진심으로 애통해하며 회개합니다. 저와 부모와 조상들의 우상숭배한 죄를 철저히 깨닫고 회개합니다. 하나님 아버지, 용서하여 주시옵소서,

 

하나님! 손금, 점성술, (), 화투 점, 컴퓨터 점, 오늘의 운세, 관상(觀相), 토정비결(土亭秘訣), 사주팔자(四柱八字) 등을 통하여 저의 앞날과 운명을 알고자 했고 또 길흉화복(吉凶禍福)을 점쳤습니다. 또 저와 저희 집안에, 가문에 이런 악한 일을 행한 사람도 있었습니다. 이 모든 죄를 용서하여 주시옵소서.

 

하나님! 부적(符籍)에 효능이 있다고 믿어 부적을 몸에 지니고 다녔고, 집안에 붙이고, 사업장에도 붙이고 불에 태워 먹는 죄를 저질렀습니다. 이렇게 하면 악귀(惡鬼)를 쫓거나 질병을 낫게도 하고 복을 가져다주는 줄로 알았습니다. 이 무지한 죄를 용서하여 주옵소서.

 

하나님! 저의 가문이 무당(巫堂) 짓을 했던 죄를 용서하여 주시옵소서. 굿을 하며 귀신을 불러들이고 사람들에게 사기를 치고 등쳐먹는 저주받을 짓을 했습니다. 하나님을 대적하는 죄를 지었습니다. 하나님 용서하여 주시옵소서. 또 저희 집에서 무당을 불러다가 굿도 했습니다. 저희 집에 귀신을 불러들였습니다. 굿하는 것을 구경하였습니다. 이 모든 죄를 용서하여 주시옵소서. 하나님! 삼신에게 아기를 점지해 달라고 빌었고, 삼신굿도 하는 죄도 지었습니다. 용서하여 주시옵소서.

 

하나님! 조상을 섬긴다는 명목아래 온갖 제사를 드렸습니다. 제사 음식을 직접 준비하고 제사상을 차렸으며, 거기에 신주(神主)를 모셔 놓고 절하였으며, 제사 음식을 먹었습니다. 알고 보니 이것은 조상을 섬기는 것이 아니라 귀신을 섬기는 것이었습니다. 몰라서 그렇게 했습니다. 이 죄를 용서하여 주시옵소서.

 

하나님! 집안과 이웃의 장례에는 신주와 묘소 앞에 음식을 차려 놓고 절하며, 초우제(初虞祭), 삼우제(三虞祭), 소상(小祥), 대상(大祥), 담제(禫祭), 차례 등 온갖 조상숭배 기제사를 지냈으며, 생일과 조상의 기일(忌日), 명절 때마다. 신주를 모셔 놓고 음식을 차려 절하며 먹었으며, 그 제물을 이웃에 돌려 먹게도 했습니다. 이 죄를 용서하여 주시옵소서.

 

하나님! 부처를 믿고 불교를 받아들인 죄를 용서하여 주시옵소서. 절에 가서 불공을 드리며 부처상 앞에 절하며, 탑돌이 하며, 시주를 했습니다. 또 소원 성취를 위해 돈을 주고 가족의 이름으로 절에 촛불을 켜놓거나 연등을 달아 놓기도 했습니다. 죽은 사람을 위한다며 49재 등 천도재(薦度齋)를 지냈습니다. 사찰을 짓고 불상 세우는데 시주하였고, 기왓장을 사서 이름 올리는 죄를 지었습니다. 방생도 했습니다. 이 모든 죄를 용서하여 주시옵소서.

 

하나님! 온갖 우상과 미신, 잡신을 섬겼던 죄를 회개합니다. 하나님께서 만든 피조물인 해··, ···나무·동물 등을 신이라 일컬어 일월성신, 칠성신, 지신, 산신, 용왕신, 당산신, 산신령, 성주신이라 섬기며, 그것들에게 기우제, 용왕제, 산신제, 당산제, 풍년제, 풍어제를 지냈습니다. 하나님! 장승, 미륵(彌勒), 부처상, 돌탑, 단군상, 솟대 등 온갖 우상을 만들어 놓고 그 앞에 절하며 섬긴 죄를 용서하여 주시옵소서.

 

하나님! 저와 저의 조상들이 일제치하에 신사참배, 동방요배하며 우상과 일본천황을 숭배한 죄를 용서하여 주시옵소서.

 

하나님! 집안 곳곳에 귀신 곧 조상신, 성주신, 지신, 삼신, 업신, 조왕신, 문전신, 측간신을 모셨던 죄와, 지신밟기 한 죄, 나물과 음식차려 놓고 소원을 빌며 섬겼던 죄를 지었습니다. 이 모든 죄를 용서하여 주시옵

소서.

 

하나님! 정월 초하루 보름날 등에 해와 달과 별을 보며 소원을 빌었고, 칠성신에게 무병장수와 복 달라고 비는 죄를 지었습니다. 하나님! 서낭당에 음식을 놓고, 소원을 빌었고 돌을 쌓으며, 또 큰 바위, 나무 앞에 절하며 소원을 빈 죄를 지었습니다. 하나님! 고사 지내며 소원 빌었으며 또 북어와 실을 매달아 놓은 죄를 지었습니다. 고사떡과 음식을 먹고, 이웃에 돌린 죄를 지었습니다. 용서하여 주시옵소서. 하나님! 손 없는 날을 택해서 혼인하고 이사를 하고 장 담그는 등 미신을 믿고 따랐던 죄를 지었습니다. 이 모든 죄를 용서하여 주시옵소서.

 

하나님! 온갖 사교(邪敎)와 이단(異端)에 미혹되어 천리교, 천도교, 대순진리교, 증산교, 동학, 원불교, 여호와증인, 남묘호랑개교, 통일교, 몰몬교, 구원파, 신천지 등에 빠져 죄를 지었습니다. 이 모든 죄를 용서하여 주시옵소서. 하나님, 단전호흡과 요가와 기 치료, 심령술을 받은 죄를 용서하여 주시옵소서, 사람들을 눈속임하는 마술을 행하며 마술에 빠져 들었던 죄를 용서하여 주옵소서. 하나님, 또 제 자신과 가족이, 친구가, 그리고 돈과 재물이, 집이, 일과 직장이, 명예와 쾌락이, 취미가 우상이 되었던 죄를 용서하여 주시옵소서. 이 모든 죄를 용서하여 주시옵소서, 예수님 이름으로 기도드립니다. 아멘

 

*삼신: 삼신할머니, 삼신 할매, 삼신 할망이라고도 부름, 삼신은 안방에 있으며 임신, 출산과 성장을 관장,

*일월성신:··, 칠성신:북두칠성, 수명을 관장, 당산신:당산나무, 산신령:호랑이, 성주신:, 지신:, 산신:, 용왕신:··바다, 수호신:장승, 업신:, 곳간에 있으며 재물을 관장하는 신.

 

회개기도문 표지001.jpg

회개기도문 목차001.jpg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동탄명성교회 앱을 아이폰, 아이패드 등 iOS 계열 휴대폰에서 사용하기 file 관리자 2014.10.16 16170
공지 동탄명성교회 모바일 홈페이지 어플리케이션 file 관리자 2014.10.15 16163
769 [성구] 주 하나님 갈렙 2020.08.08 6
768 [성구] 생명과 영생(신약성경에서) 갈렙 2020.08.08 13
767 [성구] 하나님의 아들(예수) 갈렙 2020.08.04 17
766 [성구] 생명책(구약과 신약) 갈렙 2020.07.31 28
» [회개기도문] 우상숭배의 죄 회개하기 file 갈렙 2020.07.22 301
764 [성구] 부르심 or 부름 갈렙 2020.07.11 63
763 [인물] 강양욱목사_조선그리스도교연맹 갈렙 2020.06.21 111
762 [신조] 대한예수교장로회 1907년 독노회 신경 갈렙 2020.06.20 105
761 [헬라어] 헤테로스(다른 종류의 다른, 질적으로 다른)와 알로스(같은 종류의 다른)의 차이 갈렙 2020.06.19 81
760 다니엘 연대기_다니엘서와 다니엘70이레에 관한 연대기(실제역사) file 갈렙 2020.06.17 96
759 [시사] “비대면 강화 시대, 선교 전략 다각화해야”_기독신문(2020.06.09) 갈렙 2020.06.14 70
758 [성구] 성령충만_순간적성령충만과 장기적성령충만의 비교 갈렙 2020.06.12 54
757 [통계] 1960년 70년대 개신교의 놀라운 성장 갈렙 2020.06.07 34
756 다니엘과 군주들(단 10:10-21)_방화우리교회 한양훈목사 갈렙 2020.06.04 61
755 천사장(살전4:16~18)_방화우리교회 한양훈목사 갈렙 2020.06.04 69
754 [연대기] 다니엘 에스더시대의 바벨론과 메대와 바사왕의 연대기 오류 바로 잡기 갈렙 2020.06.02 115
753 [프로그램] 파워포인트(ppt) 4:3(일반)에서 16:9(와이드)로 일괄 변환하는 툴 file 갈렙 2020.06.02 173
752 [조직신학] 성령의 명칭 갈렙 2020.05.21 56
751 [인물] 바울의 연표(주요일지) 갈렙 2020.05.16 71
750 [인물] 마르시온(마르키온)(A.D.84~160)_교회사에 나타난 최초의 영지주의 이단 갈렙 2020.05.16 67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9 Next
/ 39
CLOSE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