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Extra Form
유투브 주소 https://youtu.be/Nfd9WXnVVWQ
날짜 2018-08-26
본문말씀 창세기 6:9~10,7:1(구약 8면)
설교자 정병진목사
주제어 자녀구원, 노아와 세 아들들, 셈과 함과 야벳, 모범된 모습, 순종, 방주지었던기간, 의롭고 완전한 자, 자식을 낳지 않은 것

여러분은 노아더러 방주를 지으라고 하는 명령을 언제 하나님으로부터 받았다고 생각하는가? 120년전? 아니면 100년전? 아마도 그렇게 생각하는 이들이 많을 것이다. 하지만 아니다. 방주를 건조한 기간은 그것보다 훨씬 짧다. 왜냐하면 방주건조명령이 내릴 때에는 이미 노아가 세 아들들을 장가보낸 후였기 때문이다(창6:18). 그런데 노아가 502세 때에 장자를 낳았으며 그 후에 성년이 되어 장가보냈으니, 많이 잡아야 70~80년정도 시간이 걸렸을 것이다. 그런데 놀라운 사실이 하나 더 있다. 방주건조명령은 노아에게 내려졌건만 그 일에 아들들이 동참하게 되고 심지어 자식들마저 홍수이전까지 노아처럼 자기부인과 동침하지 않았다는 것이다. 어떻게 그럴 수가 있었을까? 자식은 어떻게 되어서 노아의 사역에 동참하였고 심지어 자식을 낳는 것까지 제한하며 살았던 것일까? 우리는 이상의 질문을 통해서 무엇 때문에 노아가 물의 심판으로부터 자식을 구원해낼 수 있었는지 그 이유를 살펴볼 수 있다.

 

1. 들어가며

  아담의 10대후손이었던 노아는 아주 특별한 사람이다. 왜냐하면 아담이후 아브라함 때까지 살았던 족장들 가운데 가장 늦게 자식을 낳았던 사람이요(창5:32,11:10), 가장 적게 자식을 낳았던 사람이기 때문이다. 그는 그의 나이 502세 때에 첫아들을 낳았으니 그가 바로 셈이라는 아담의 11대후손이다. 노아 이외에 가장 늦게 자식을 낳은 사람은 노아의 할아버지였던 므두셀라였는데, 그는 187세에 노아의 아버지인 라멕을 낳았다. 또한 노아는 502세 첫아들을 낳았고 그 뒤로 함과 야벳이라는 두 아들을 더 낳았는데, 그후 그의 나이 600세에 홍수를 겪었다. 그리고 350년을 더 살고 950세에 죽었다. 하지만 노아는 셈과 함과 야벳 이외에 더 이상 자식을 낳지 않았다. 그런데 하나님께서는 노아더러 방주를 지어 홍수심판을 면하라고 명령하시면서, 방주 안에 들어갈 사람으로서 노아 이외에도 노아의 아내와 세 아들들과 세 자부들을 지명하셨다(창6:18). 결국 노아는 자식들과 며느리들까지 홍수심판으로부터 구원해낸 사람이 되었던 것이다. 그래서 오늘은 노아의 8식구가 어떻게 구원받을 수 있었는지와 우리도 내 가족을 구원하기 위해서는 어떻게 해야하는지를 살펴보도록 하자.

 

2. 노아의 홍수는 언제 일어났으며 그때 자식들은 어떤 상황이었는가?

  노아의 홍수는 언제 일어났을까? 그것은 노아의 나이가 600세되던 해였다(7:11). 사람은 흔히들 노아가 방주를 지었던 기간이 120년이었을 것이라고 생각한다. 왜냐하면 창6장에서 하나님의 아들들이 사람의 딸들의 아름다움에 취해 육체만을 추구하자, 하나님은 사람지음을 한탄하셨고 인간의 수명이 120년이 될 것이라고 하셨는데, 그것이 바로 노아가 방주를 지었던 기간이라고 생각해버렸기 때문이다. 그러나 아니다. 노아는 방주를 120년 혹은 100년간 짓지 않았다. 왜냐하면 하나님께서 노아더러 방주를 지으라고 명령하실 때에는 이미 세 아들들이 있었고 또한 세 아들들이 결혼하여 세 자부들이 있었기 때문이다(6:18). 그런데 성경은 노아가 첫아들인 셈을 낳았을 때의 나이를 기록하고 있는데, 그때는 바로 노아가 502세가 되던 해였다(5:32, 6:9~10, 11:10). 다시 말해, 노아가 혼자 있을 때에 방주건조명령이 내려진 것이 아니라, 셈과 함과 야벳이 태어나고 나서 또한 그들이 장가를 간 후에 비로소 방주건조명령이 내려졌던 것이다. 그러므로 노아가 방주를 지은 기간은 많아야 70~80년 정도 되며, 늦게 잡으면 50년 정도 된다고 보아야 한다. 그런데 하나님께서는 노아의 아들들이 결혼하고 나서 얼마 되지 않은 시기에 방주건조명령을 내리셨다. 이때 처와 세 아들들과 세 자부들과 함께 방주에 들어가라고 명령하셨다. 방주건조명령은 노아에게 내려졌지만 방주 안에 들어가 물의 심판을 면하라고 한 사람은 노아의 전가족이었던 것이다. 그렇다면 어떻게 되어서 노아의 전가족은 물의 심판으로부터 구원받을 수 있었던 것일까?

 

3. 노아는 어떻게 되어서 자신과 자신의 처와 세 아들들과 세 며느리들을 구원할 수 있었을까?

  노아가 자신과 자신의 가족을 구원할 수 있었던 것은 2가지 이유 때문이다. 첫째는 노아가 하나님 앞에 보인 자신의 믿음과 행동 때문이요, 둘째는 자신의 아들들과 자녀들 앞에 보여진 노아의 믿음과 행동 때문이다.

  먼저, 노아가 하나님 앞에 보였던 자신의 믿음과 행동부터 살펴보자. 노아는 셈과 함과 야벳을 낳기 전부터 하나님으로부터 의롭고 온전한 자라고 인정을 받은 사람이었다(6:9). 그것은 그의 모든 행동이 다 의롭고 온전해서라기보다는 제단을 쌓고 희생제물을 드리면서 회개하는 삶을 살았기 때문이요, 폭력과 살인과 강간으로 가득찬 당시의 사람들에게 회개하여 하나님의 심판으로부터 구원받을 것을 외쳤기 때문이다(7:1). 그래서 베드로사도는 그를 의()를 전파했던 인물이라고 묘사하고 있다(벧후2:5). ()라는 것이 무엇인가? ()는 심판하고 선행은 상을 주는 것이 아닌가? 그러므로 당시의 상태로서는 구원받을 사람이 없다고 것을 간파하고 노아는 날마다 제사를 드렸으며, 세상 사람들에게 회개할 것을 외쳤던 것이다. 그래서 노아는 먼저 자신의 영혼을 구원할 수 있었던 것이다. 사실 모든 사람들이 신앙생활을 열심히 잘 하려는 이유는 무엇인가? 그것은 자신의 영혼이 죽어서 구원받기 위함이다. 그러므로 에스겔 선지자도 이같이 말했다. "비록 노아, 다니엘, 욥이 거기에 있을지라도...그들도 자녀는 건지지 못하겠고 자기의 공의로 자기의 생명만 건지리라 주 여호와의 말이니라(14:20)". 노아는 노아 자신의 영혼의 구원을 위해 아담으로부터 물려받은 속죄의 제사를 드려왔고 회개하는 삶을 살았던 것이다.

  둘째, 노아가 자기의 가족들 앞에 보였던 그의 믿음과 행동을 살펴보자. 우리는 노아가 자신의 가족들에게 미쳤을 놀라운 선한 영향력을 생각하지 않을 수 없다. 왜냐하면 다음과 같은 2가지 이유 때문이다. 첫째는 자기의 가족들이 전부다 방주 짓는 데에 기꺼이 동참해주었다는 것이다. 둘째는 심지어 세 아들들은 방주를 완성할 때까지 적어도 50년 많게는 70~80년을 자식을 낳지 않고, 아버지의 뒤를 그대로 따라갔다는 사실이다. 아버지가 그렇게 살았다는 것에 대해서는 특별히 할 말은 없다. 노아는 방주건조명령을 직접적으로 하나님께 받았기 때문이다. 하지만 아들들은 성격이 다르다. 그러한 사명이 그들에게 주어진 것도 아니며, 또한 자식을 낳는 것까지 금하면서 아버지의 뒤를 따라갈 필요는 없었기 때문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자식들이 기꺼이 아버지를 도와 방주를 지었고, 아버지처럼 자식을 낳지 않고서(동침하지 않고서) 수 십 년을 지냈다는 것은 놀랄만한 사실이 아닐 수 없다. 그것은 한 마디로, 자식들의 눈에도 아버지는 존경할 만한 인물이었고, 신앙과 삶에 있어서 아들들을 감동시키고 있었던 것임을 알 수 있다. 이 세상 천지에 어느 아버지가 다 자라 성년이 되었고 결혼까지 한 자식들에게 자식까지 낳지 말라고 요구할 수 있다는 말인가? 그것은 불가능하다. 그것은 자식들이 아버지의 삶을 지켜보면서 스스로 선택한 결과였을 것이다. 그러므로 하나님께서도 노아의 아들들의 믿음까지 인정해주셨기에, 노아더러 아들들과 자부들까지도 방주에 들어가서 홍수심판을 면하라고 명령하셨던 것이다.

 

4. 오늘날 왜 우리들은 자식들을 구원해내지 못하는가?

  그렇다면, 왜 오늘날 우리 성도들은 자식들을 구원해내지 못하는가? 물론 구원은 일대일이기에 내 자신의 믿음만으로 내 자식을 구원해낼 수는 없다. 다만 내 자식이 구원을 받는 데에 영향을 줄 수 있을 뿐이다. 그렇게 보면, 노아는 자신의 가족구성원에서 지대한 영향을 끼쳤음에 분명하다. 그러므로 아마도 노아의 아들들은 자발적으로 아버지의 사명에 동참하였고, 심지어 산하제한까지 하면서 아버지와 함께 할 수 있었던 것이다.

  그렇다면 왜 오늘날 성도들의 자녀들 중에 믿지 아니하는 사람이 그렇게 많고, 교회에 출석하지 않은 사람이 그렇게 많은가? 특히 교회의 중직자인 목사와 장로, 권사의 자식들 중에 교회에 출석하지 않는 이가 왜 이렇게 많은가? 그것은 우리가 부모로서 자식에게 믿음의 선한 영향력을 끼치지 못했음을 여실히 증명해주고 있는 것이다. 목회자와 중직자들이 교회에 나와서는 충성된 일꾼이라고 불릴지는 모르나 집안에서는 자녀들에게 전혀 신앙인다운 모범된 삶을 살지 못했던 것이다. 교회에서는 충성된 일꾼이라고 불리지만 집에 들어와서는 다른 교회의 성도들을 비난하고, 헐뜯고 목회자를 험담하는 등의 일을 예사로 행하고 있었기 때문, 그것을 지켜본 자녀들이 부모의 신앙을 참된 신앙으로 받아들일 수가 없었던 것이다. 사실 오늘 내 자녀들에게 "나는 나의 부모님을 진짜 존경합니다"라고 말할 수 있는 자녀가 얼마나 되는지 물어보라. 겉으로는 목사요 장로요 권사이지만 실제로는 세상 사람과 똑같이 화내고 분풀이하고, 미워하고 비방하며, 참지 못하고, 윽박지르고 있지 아니한가! 교회일로 바쁘다는 핑계로 자녀가 어려움에 처해 있는데도 아랑곳하지 않고, 자녀를 내팽개쳐버린 채 살고 있지는 아니한가 생각해 보아야 한다. 아니다. 만약 그러한 부모를 오늘도 보고 있는 자녀라면, 과연 자신의 미래를 노아의 세 아들들처럼 결정할른지 생각해보라.

 

5. 과거에 자녀들에게 본을 보이지 못한 부모라면 현재 어떻게 해야 할까?

  그렇다면, 부모로서 과거에는 신앙을 제대로 알지 못하여 죄를 짓고도 회개하지 않는 삶을 살아, 자녀들에게 상처를 주고 신앙의 올바른 모습을 보여주지 못한 채 살아왔다면 어떻게 해야 하겠는가? 그러면 지금이라도 늦지 않았다. 먼저는 자녀들앞에 가서 용서를 구해야 할 것이다. 내가 그때에는 알지 못하여 죄를 짓고도 회개하지 않았었노라고. 그렇게 해도 나는 믿음이 있으니까 천국갈 줄 알고 있었노라고. 그러나 지금 와서 보니, 내가 얼마나 잘못된 신앙관에 빠져있었는지 이제야 깨닫게 되었노라고. 그래서 이제부터나마 제대로 된 신앙생활을 해보겠노라고. 그래서 지난날에 보았던 부모의 언짢은 모습을 용서해 달라고. 앞으로는 제대로 된 믿음으로 살려고 노력할 테까지 상처받은 것 다 용서해달라고. 부탁을 해야 할 것이다. 그리고 나서는 진짜로 날마다 회개하며 자신의 잘못된 지난날의 전철을 밟지 말고, 오직 기도하면서 주님의 말씀에 순종하는 삶을 살아야 할 것이다.

  자식을 구원하는 방법은 그냥 내뱉는 말로 가능하지 않다. 다른 사람들은 내가 하는 말을 통해 구원의 소식을 듣고 구원받을 수 있지만 내 자식은 말로 전도가 되는 것이 아니다. 그들의 눈에 비친 우리들의 모습이 그들을 전도할 수 있기 때문이다. 자식은 부모의 말을 따라가는 것이 아니라 부모의 행동을 따라가기 때문이다. 그러므로 자신의 영혼을 믿고 맡기는 일도 부모가 신앙생활을 하고 있는 모습을 통해서 결정하는 것이다.

 

6. 나오며

  지금도 내 자식들은 내가 얼마나 기도하며 살아가고 있는지를 지켜보고 있다. 그리고 내가 얼마나 믿음의 말을 하고 있는지도 보고 있다. 그리고 어려운 상황에 직면했을 때에 내가 얼마나 흔들리지 않고 신앙으로 극복하는지도 보고 있다. 그리고 결정적인 순간에 얼마나 하나님을 신뢰하는지도 보고 있다. 자식을 그것을 통해서 부모의 신앙까지도 따라가며 그것을 가질 것인지를 결정하는 것이다. 내가 자식을 직접적으로 구원할 수는 없다. 하지만 내 자식이 구원얻는 데에 결정적인 역할을 할 수 있는 자가 바로 부모다. 오늘부터라도 내 영혼이 죽어서 천국가기 위해서 그리고 부모로서 내 자식을 구원하기 위해서라도 제대로 된 신앙생활을 감당하길 바란다. 하나님 앞에 섰을 때에도 부끄럽지 않은 삶, 자식도 인정해주는 그러한 삶을 살 수 있기를 바란다.

 

2018년 8월 26일
정병진목사

 


  1. 하나님께서는 지금도 기다리시는가?(눅1:26~38)_2018-12-16

    하나님도 기다리실까? 사실 하나님은 기다리실 필요가 없는 분이시다. 그분이 모든 만물을 창조한 주인이기 때문에, 모든 만물에 대한 주권이 그분에게 있으며, 그러기에 그분은 당신이 결정한대로 그냥 시행하시면 된다. 하나님께서 그렇게 하시는 것에 대해...
    Date2018.12.16 By갈렙 Views84
    Read More
  2. 이 시대에 누가 진정 복 있는 자인가?(눅1:39~45)_2018-12-09

    이 시대에 과연 누구를 진정 복있는 자라고 말할 수 있는가? 우리는 성경을 통해서 메시야를 낳았던 마리아가 진정 복있는 여인이라는 말씀을 들어서 알고 있다. 하지만 그녀가 복있는 여인이 된 이유는 무엇인가? 그녀가 아브라함과 다윗의 혈통이어서였는가?...
    Date2018.12.09 By갈렙 Views84
    Read More
  3. 받은 은혜와 받을 은혜(눅1:26~38)_2018-12-02

    갸녀린 여자의 모습을 지녔던 15세쯤의 마리아, 그녀는 일생일대에 위대한 결단을 하게 된다. 자신의 몸을 통해 메시야가 잉태되는 것을 천사에게 동의해 준 것이다. 그러자 천사가 떠나간다. 하지만 그녀의 동의가 그녀에게 가져올 엄청난 위험과 역경을 과연...
    Date2018.12.02 By갈렙 Views93
    Read More
  4. 우리에게는 왜 기적이 없는가?(눅1:5~17)_2018-11-25

    성경시대에는 많은 기적이 있었다. 성경에 기록된 기적만해도 수백 가지를 헤아린다. 하지만 지금의 시대에는 기적이 거의 없다. 진짜 기적이 일어나지 않는 것이다. 왜 그런가? 성경에 나타난 기적들을 살펴보면, 기적에는 3가지 요소가 꼭 들어있다는 것을 ...
    Date2018.11.25 By갈렙 Views106
    Read More
  5. 예수님이 대신 죽으셨다는 말은 무슨 뜻인가?(고후5:14~15)_2018-11-18

    예수께서는 우리를 위하여 죽으신 것인가? 아니면 우리를 대신하여 죽으신 것인가? 그분은 우리를 위하여 죽으신 것은 맞지만 사실은 우리를 대신하여 죽으신 것임을 알아야 한다. 왜냐하면 그분은 우리를 구원하기 위해서 자신의 모든 것을 걸었기 때문이다. ...
    Date2018.11.18 By갈렙 Views128
    Read More
  6. 우리는 어떻게 되어서 왕같은 제사장이 되었는가?(민3:11~13)_2018-11-11

    오늘날 믿음과 회개를 통하여 1차적으로 구원받은 성도들은 어떻게 살아가는 것이 마땅한가? 내 시간이 바쁘고 내가 써야 할 곳이 많음에도 불구하고 그것을 쪼개어 주님께 드리는 삶을 살아야 하는가? 만약 이러한 마음을 가진 성도가 있다면, 그는 주님께 시...
    Date2018.11.11 By갈렙 Views87
    Read More
  7. 신앙의 경주에서 내 약점은 무엇인가?(고전9:24~27)_2018-11-04

    교회 역사 가운데 가장 위대한 인물 하나를 고르라면 그 사람은 아마도 바울이라고 할 수 있을 것이다. 그는 부활하신 주님을 만나 위대한 사도가 되었고, 유대인들과 이방인들 그리고 왕들에게까지 복음을 전파했던 전무후무한 전도자로 쓰임받았으며, 신약성...
    Date2018.11.04 By갈렙 Views90
    Read More
  8. 무엇이 사마리아인을 구원받게 했는가?(눅17:1~19)_2018-10-28

    구원은 무엇으로 받는가? 구원은 믿음으로 받는다고 한다. 하지만 이때 우리가 가져야 할 믿음이란 대체 어떤 것인가? 예수께서 우리의 죄를 위하여 십자가에 죽으셨다가 다시 살아나셨다는 사실을 믿는다는 신앙고백을 두고 믿음이라고 하는가? 아니면 이 신...
    Date2018.10.28 By갈렙 Views88
    Read More
  9. 예배가 예배되기 위한 2가지 핵심요소는 무엇인가?(출14:30~15:2)_2018-10-21

    이스라엘민족은 출애굽의 기적과 홍해도강 후에 무엇을 했을까? 그들은 그날 번제와 화목제를 드리지 않았다. 다시 말해 하나님께 제사를 드리지 않았던 것이다. 그럼 그들은 무엇을 했을까? 그들은 하나님을 높히어 찬양을 올려드렸다. 그리고 하나님이 행하...
    Date2018.10.21 By갈렙 Views84
    Read More
  10. 진짜 예배와 가짜 예배의 차이는 무엇인가?(출32:1~8)_2018-10-14

    모든 기독교인들은 매주일 예배를 드린다. 그런데 이 예배를 하나님이 받으시는지 안 받으시는지 어떻게 알고 예배를 드리고 있는 것일까? 하나님이 보이는 분이요, 즉각적으로 음성으로 대답해 주신다면 자신이 드리는 예배를 하나님이 받는지 알 수 있을텐데...
    Date2018.10.14 By갈렙 Views122
    Read More
  11. 구름기둥과 불기둥을 따라간다는 것은 무엇을 의미하는가?(민9:15~23)_2018-10-07

    출애굽한 이스라엘민족은 왜 40년동안을 광야에서 방황해야 했을까? 그냥 그곳을 탈출하여 나오면 될 것을 왜 그들은 그렇게 하지 않았을까? 민33장을 보면, 그들이 이동하여 진을 쳤던 42군대의 장소들이 나온다. 그런데 민9장에 보면, 이스라엘 백성들이 텐...
    Date2018.10.07 By갈렙 Views193
    Read More
  12. 우리는 왜 지금 광야의 길을 걷고 있는가?(고전10:1~6)_2018-09-30

    우리는 우리가 알지 못하는 장소에 갈 때면 항상 내가 어디에 와 있는지 현위치를 잘 파악할 수 있어야 한다. 만약 현 위치를 몰라 잘못된 방향으로 가다보면 가는만큼 되돌아와야 하기 때문이다. 그렇다면 지금 나의 신앙의 현주소는 어디인가? 나는 천국가는...
    Date2018.09.30 By갈렙 Views118
    Read More
  13. 우리는 명절을 어떻게 지킬 것인가?(고전5:7~8)_2018-09-23(설교영상)

    내일이면 우리민족 고유의 명절인 추석날이 된다. 이러한 추석 명절은 성경에 나오는 장막절과 같은 절기에 해당한다. 우리 민족이 추석이나 설날같은 명절을 지켜왔듯이, 이스라엘 사람들도 해마다 유월절과 칠칠절과 장막절을 지켜왔다. 하지만 예수께서 오...
    Date2018.09.23 By갈렙 Views146
    Read More
  14. 진정한 회개는 어디에서부터 시작되는가?(삼상15:20~26)_2018-09-16

    1. 들어가며 아무리 회개를 외치는 교회를 다닌다고 하여도 회개를 아직 시작하지 않은 분들도 있을 것이다. 그런데 놀라운 사실은 회개를 아직 시작하지 않는 사람은 도무지 영적인 진보를 이룰 수 없다는 사실이다. 교회를 10년 다니도 20년을 다녀도 자신이...
    Date2018.09.16 By갈렙 Views119
    Read More
  15. 믿음과 회개에 꼭 필요한 요소는 무엇인가?(약2:25, 계2:21)_2018-09-09(설교영상)

    나 자신과 가족을 전도하기 위해서는 무엇이 필요한가? 아주 기본적으로 영혼을 사랑하는 마음이 있어야 할 것이다. 그리고 구원받는 방법도 정확히 알고 있어야 한다. 그리고 기도도 해야 할 것이다. 하지만 이 모든 것 기저에 꼭 필요한 2가지 요소가 있다. ...
    Date2018.09.09 By갈렙 Views103
    Read More
  16. 가족을 살리기 위해 야곱이 선택한 것은 무엇이었나?(창32:9~12)_동탄명성교회 정병진목사

    야곱은 왜 얍복강에 홀로 남아 기도하는 것을 선택해야 했는가? 사실 야곱이 하나님을 자신의 하나님으로 확실히 만나게 된 것은 얍복강에서였다. 그전까지 야곱은 아버지의 기도 덕분에 은혜받으며 살 수 있었다. 벧엘의 체험도 그렇고, 하란에서의 체험도 그...
    Date2018.09.02 By갈렙 Views165
    Read More
  17. 노아는 어떻게 자기가족을 구원할 수 있었나?(창6:9~10과7:1)_2018-08-26

    여러분은 노아더러 방주를 지으라고 하는 명령을 언제 하나님으로부터 받았다고 생각하는가? 120년전? 아니면 100년전? 아마도 그렇게 생각하는 이들이 많을 것이다. 하지만 아니다. 방주를 건조한 기간은 그것보다 훨씬 짧다. 왜냐하면 방주건조명령이 내릴 ...
    Date2018.08.26 By갈렙 Views136
    Read More
  18. 다시 태어난 대한민국, 하나님이 세우신 나라(시33:8~12)_2018-08-19

    지금의 대한민국이 탄생하기 이전에 우리나라는 불행했고 가난했다. 외세의 침략이 끊이질 않았다. 대제국의 틈바구니에서 용케도 버텨왔다. 하지만 불교와 유교신앙은 부처와 죽은 조상을 신으로 섬기는 것이었에 우리나라는 하루도 조용할 날이 없었고 가장 ...
    Date2018.08.19 By갈렙 Views95
    Read More
  19. 역사적 사실을 믿는 것과 신앙의 차이는 무엇인가?(고전15:3~4)_2018-08-12

    역사적인 사실을 믿는 것은 신앙과 어떤 차이점을 가지고 있을까? 역사적인 사실을 믿는 것은 이 세상사람들도 얼마든지 하고 있는 일들 중의 하나다. 어떤 사건이 실재 일어났던 일이었는 것을 여러 기록물들과 유적과 유물을 통해서 확인해볼 수가 있었기 때...
    Date2018.08.12 By갈렙 Views107
    Read More
  20. 아론, 과연 천국에 들어갔을까?(민20:22~29)_2018-08-05

    사람들은 모세가 천국에 들어갔는지에 대해서는 어느정도 짐작하고 있다. 하지만 아론이 천국에 들어갔는지 지옥에 떨어졌는지는 잘 알지 못하고 있다. 아론은 3가지 중한 죄를 범했던 자였음이 성경에 기록되어 있다. 우상숭배한 죄, 하나님의 권위를 부정한 ...
    Date2018.08.05 By갈렙 Views191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6 Next
/ 16
CLOSE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