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168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극단적인 칼빈주의자들은 엡2:8~9을 근거로 하여 자신이 받은 구원은 전적인 하나님의 은혜이며, 그것은 하나님만 주시는 선물이기에 자신이 구원얻기 위해 해야할 것은 아무것도 없다고 한다. 그리고 구원은 하나님께서 은혜로 주시는 선물이기에 절대적으로 안전하다고 주장한다. 그런데 정말 그럴까?

, 우선 엡2:8~9의 말씀을 살펴보자.

 

2:8-9 너희는 그 은혜에 의하여 믿음으로 말미암아 구원을 받았으니 이것은 너희에게서 난 것이 아니요 하나님의 선물이라 9 행위에서 난 것이 아니니 이는 누구든지 자랑하지 못하게 함이라

 

극단적인 칼빈주의자들은 말한다. 에베소교회 성도들이 구원을 받게 된 것은 순전히 하나님의 은혜로 말미암아 된 것이며, 그것은 하나님께서 그들에게 주신 선물이라고 말이다. 또한 이 말씀에 보면, 에베소성도들에게 구원은 이미 완료형태로 나온다고 주장한다. 그러므로 한 번 얻은 구원은 영원히 안전하다는 것이다. 얼핏 보기에 이 말은 맞는 것 같이 보인다. 하지만 이 말도 헬라어원문을 살펴보면 이들의 주장이 과장되어 있다는 것을 즉각 알 수가 있다.

먼저, 이 본문을 헬라어 원문에 따라 직역해보자. 놀랍게도 헬라어원문에 따르면 이 문장의 본 동사는 완료형이 아니라 현재형이다. 다만 보조동사가 완료형으로 되어 있다. 그러므로 구원을 받았으니라고 표현된 문장은 구원을 받은 채로 (현재) 있으니혹은 구원을 받은 채로 있는 이들로 (현재) 있으니로 번역해야 옳다. 원문을 살려서 본문을 다시 번역해보자.

 

2:8-9 왜냐하면 너희는 은혜로 믿음을 통하여 구원을 받은 채로 (현재) 있기 때문이다. 이것은 너희로부터 난 것이 아니요 하나님의 선물이라. 행위로부터 난 것도 아니니, 이것은 누구든지 자랑하지 못하도록 하려는 것이라

 

이 말씀은 무슨 뜻인가? 에베소교회 성도들이 (하나님의) 은혜로 말미암아 믿음으로 말미암아 구원을 받은 채로 있다는 말씀이다. 그러나 그것은 현재 그렇다는 뜻이다. 그러므로 현재는 분명 하나님의 은혜와 믿음으로 말미암아 구원받은 채 있기는 하지만 앞으로는 어떻게 될른지 잘 모른다는 뜻이. 그런데 칼빈주의자들은 이 문장에 동사가 2개가 들어있으며, 그 중에서 본동사는 완료형이 아니라 현재형(혹은 현재진행형)이라는 것을 잘 모르고 있는 듯 보인다. 아마도 이렇게 생긴 문장은 영어에서도 잘 발견하기 어려운 문장일 것이다. 그러므로 대부분의 영어번역본에서도 이 문장을 번역할 때면 그냥 현재완료문장으로 번역해버리고 있다. 이렇게 말이다.

 

Eph.2:8-9 For it is by grace you have been saved, through faithand this not from yourselves, it is the gift of God 9 not by works, so that no one can boast(NIV).

 

그렇다. 영어문장에서도 헬라어 원문을 그대로 잘 풀어내지 못하고 있는 것이 현실이다.

, 이제 엡2:8~9의 문장의 의미가 무엇인지 제대로 한 번 살펴보도록 하자. 이 본문에 의하면 사람이 구원을 받으려면 무엇이 필요한지 크게 2가지를 언급하고 있다. 사람이 구원을 받으려면 2가지가 필요하다는 것을 정확히 언급하고 있는 것이다. 그 중의 하나는 은혜라는 것이며 또 하나는 믿음이라는 것이다. 여기서 은혜란 하나님께서 주시는 어떤 것이라면, ‘믿음은 우리 인간이 가지고 있어야 할 어떤 것이다. 그렇다. 사람이 구원을 받으려면 하나님이 베푸시는 은혜가 먼저 있어야 한다. 그리고 우리의 믿음이 그것의 뒤를 뒤따라갈 때 사람은 구원을 받는 것이다. 아니 성경적으로 표현하자면, 구원을 받은 채로 있는 것이다.

그러므로 인간의 반응없이 하나님의 은혜가 계속 부어진다 하더라도 구원받지 못할 사람이 생길 수 있다. 아니 그런 자는 아주 많이 있다. 사실 하나님께서 이 세상에 있는 모든 사람을 구원하기 위해 그의 아들을 보내셨고, 그를 십자가에 대속제물로 죽게 함으로써 인류의 죄값을 치르셨지만, 그것을 믿지 않는 인간들이 많이 있기 때문이다. 하나님은 모든 사람에게 은혜를 베푸시기를 원하신다. 하지만 그것을 거부하는 인간이 있는 것이다. 그것은 다른 피조물에 없는 특성이다. 오직 인간만이 하나님의 초청을 거부할 수 있는 것이다. 아니 하나님의 구원으로의 초청을 거절한 채 자기 뜻대로 행할 수 있는 존재인 것이다.

 

22:2-6 천국은 마치 자기 아들을 위하여 혼인 잔치를 베푼 어떤 임금과 같으니 3 그 종들을 보내어 그 청한 사람들을 혼인 잔치에 오라 하였더니 오기를 싫어하거늘 4 다시 다른 종들을 보내며 이르되 청한 사람들에게 이르기를 내가 오찬을 준비하되 나의 소와 살진 짐승을 잡고 모든 것을 갖추었으니 혼인 잔치에 오소서 하라 하였더니 5 그들이 돌아 보지도 않고 한 사람은 자기 밭으로, 한 사람은 자기 사업하러 가고 6 그 남은 자들은 종들을 잡아 모욕하고 죽이니

 

그렇다. 오직 인간만이 하나님의 초청을 거절할 수 있는 것이다. 이러한 거부권한은 인간에게만 있는 독특한 특성인데 이것은 인간이 가지고 있는 자유의지에 기인한다. 인간이 자유의지가 아담의 범죄로 인해 파괴되기는 했지만 구원의 초청을 거부할 것인지 아니면 수용할 것인가 하는 정도의 자유의지는 남아있는 것이다. 그래서 지금도 인간은 하나님이 베푸시는 은혜를 스스로 거부할 수도 있고 수용할 수도 있는 것이다. 그러므로 만약 하나님의 은혜가 주어지는 가운데 누군가가 믿음으로 반응한다면 그는 그 순간에 구원을 받을 것이 틀림 없다. 그리고 만약 그날 죽는다고 한다면 그는 구원받을 것이다. 왜냐하면 그 순간은 구원받은 채로 있는 사람이기 때문이다.

하지만 어떤 그리스도인이라 할지라도 구원받은 날 그 순간에 죽는 사람은 많지 않을 것이다. 그러므로 우리의 구원은 완료형이라고 말해서는 아니 된다. 또한 사람은 누구든지 육신을 가지고 이 세상을 살아가야 한다. 그런데 구원받은 채 있는 사람들을 과연 사탄마귀가 가만히 두겠는가? 사탄마귀란 오늘도 우는 사자처럼 두루 돌아다니며 삼킬 대상을 물색하고 있다. 그런데 이전에는 자기 자식이었는데 갑자기 하나님의 자녀가 되어버린 믿는 자들을 그냥 내버려두겠는가? 못 먹는 감이지만 찔러보기라도 한다는 우리나라의 속담처럼 반드시 건드려볼 것이다. 미혹하여 죄짓게 만들거나, 죄짓고도 회개하지 못하게 하여, 믿는 자라도 지옥으로 끌고 가려고 애쓸 것이다.

사실 모든 인류는 사탄마귀의 유혹말고도 자체 내에 얼마나 큰 약점을 가지고 있는가? 아담의 범죄로 인하여 죄된 본성이 다 속에 들어 있지 아니한가! 그러므로 원함은 자기에게 있으나 원치 아니하는 악을 행하고 마는 것이 인간이 아닌가! 그러므로 죄된 본성에게 자신을 맡긴다면 누구든지 죄에게 넘어지기 일쑤다. 그러므로 믿는 자라도 밖으로는 사탄마귀의 유혹이 기다리고 있고, 안으로는 죄된 본성이 죄악으로 끌고가려고 하기 때문에, 죄를 안 짓고 살기는 거의 불가능하다. 그리고 사탄마귀는 구원의 필수적인 요소 가운데 하나는 믿음을 무너뜨리기 위해서 온갖 방법을 통하여 믿는 자들을 핍박하고 고난을 주려고 하고 있다. 그러니 누가 과연 자신의 믿음을 끝까지 지킬 수가 있겠는가? 누가 과연 죄짓지 않고 주님의 의를 이루며 살아갈 수 있겠는가? 이는 거의 불가능하다고 보아야 한다. 그러므로 사람이 구원을 받으려면, 믿음 뿐만이 아니라 지은 죄를 꼭 회개해야 한다. 믿음을 갖고 있다고 희희낙락거릴 것이 아니라, 자신이 죄를 짓고도 회개하지 않은 죄가 있는지 늘 살펴보아야 한다. 왜냐하면 사람이 구원을 받으려면 믿음에다가 회개가 필요하기 때문이다(1:15).

 

1:15 이르시되 때가 찼고 하나님의 나라가 가까이 왔으니 회개하고 복음을 믿으라 하시더라

 

그러므로 하나님의 은혜를 받고 믿음을 고백한 자는 그 순간은 분명 구원받은 채로 있다. 하지만 그 다음이 문제인 것이다. 계속해서 믿음을 간직할 수 있는지 그리고 자신이 지은 죄들을 회개하는지가 관건인 것이다. 하지만 극단적인 칼빈주의자들은 사람이 구원받는 것은 만세전에 하나님의 예정대로 된다고 생각하기에, 죄를 지어도 잘 회개하지 않는다. 믿음도 하나님이 주실 뿐만 아니라 구원에 필요하다면 하나님께서 그에게 회개할 마음도 주셔서 그를 회개시킬 것이라고 믿고 있기 때문이다. 그래서 죄를 짓고도 회개하지 않고 있다가 그만 죽어서 지옥에 떨어지는 것이다. 아니다. 사람은 하나님의 은혜가 부어지고 믿음으로 반응할 때면 확실히 사람은 구원을 받는다. 아니 그때부터 구원이 시작되는 것이다. 정확히 말하자면, 그는 이미 구원을 받은 채 있는 것이다. 그러므로 엡2:8~9의 말씀은 바로 이러한 상태를 표현하고 있는 말씀이다. 하나님의 은혜에다가 믿음이 더해져서 구원받은 채로 있다고 진술하고 있는 것이다. 그런데 만약 믿음이 식어진다거나 죄를 짓고도 회개하지 않는다면 그 사람은 어떻게 되겠는가? 그는 그만 이미 얻은 구원에서 탈락되고 말 것이다. 믿고 회개하는 순간만큼은 구원받은 채로 있겠지만 사실 앞으로 믿는 이들이 어떻게 될른지를 아무도 모른다. 그러므로 구원은 완료형이라고 말해서는 아니 된다. 구원은 현재진행 중에 있기 때문이다. 한 때 믿음을 가졌던 자라도 언제 믿음을 저버릴지 모르기 때문이다. 언제 믿음이 식어버릴지 모르기 때문이다. 또한 언제 또다시 죄를 지을지 모르기 때문이다. 만약 죄를 짓고도 회개하지 않는다면 그가 믿음으로 얻었던 구원의 상태는 무효화되고 말 것이다. 당신은 정말로 당신에게 찾아오는 어떠한 환난과 핍박이라도 이겨낼 자신과 용기를 가지고 있는가? 어떤 사탄마귀의 유혹이나 죄된 본성이라도 다 이겨낼 자신이 있는가? 혹 지금은 그것을 가지고 있다고 장담할 수 있을른지 모르나, 언젠가 믿음이 식어질 수도 있다. 그러면 구원에서 미끄러질 수도 있다. 주님을 부인할 수도 있기 때문이다. 그런데도 자신이 받은 구원을 영원히 안전하다고 주장할 것인가? 모른다. 그것은 아무도 모른다. 견고한 믿음과 완전한 회개를 장담할 수가 없기 때문이다. 그러므로 우리는 오늘도 자신이 믿음으로 얻은 구원을 잃어버리지 않기 위해 두렵고 떨림으로 구원을 이뤄가야 하는 것이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04 하나님과 예수님과 성령님에 대한 가장 바른 신앙고백은 어떤 것인가?_2018-06-10 갈렙 2018.06.11 131
103 스님이 만든 기독교영화 "산상수훈"에 대해서 file 갈렙 2017.12.30 167
» 구원은 전적으로 하나님의 은혜로 주어지는 선물인 것인가? 갈렙 2017.11.23 168
101 한 분 하나님 혹은 성경적인 삼위일체에 대한 바른 이해는 어떤 것인가? 갈렙 2017.08.22 109
100 인간의 자유의지는 완전히 파괴되었나 아니면 어느정도 남아있나?(계3:19~20)_2017-06-19 갈렙 2017.06.23 91
99 예수께서 말씀하신 칭의란 무엇인가?(눅18:9~14)_2017-02-23 갈렙 2017.02.24 201
98 성경적인 바른 구원관이란 무엇인가?_2017-02-13 갈렙 2017.02.16 173
97 헨델의 메시야 제51번에 나오는 죽임 당하신 어린 양은 누구신가? 하나님의 아들인가 하나님인가? file 갈렙 2016.12.30 423
96 아브라함은 한 번의 칭의로 구원받을 수 있었나? 갈렙 2016.11.25 313
95 믿는 자들이 받아야 할 것은 성령인가 아니면 성령의 은사인가? file 갈렙 2016.05.16 1191
94 삼위일체 하나님 즉 한 분이시지만 삼위로 나타나신 하나님에 대한 바른 이해_2016-04-01 갈렙 2016.04.01 1449
93 당신에게도 하나님의 생명이 있는가?_부활주일을 맞이하여 갈렙 2016.03.30 1404
92 아브라함은 단 한 번의 칭의로 구원을 받은 것일까? 갈렙 2015.11.26 1509
91 구원은 어떻게 받는 것일까? 믿음? 행함? 회개? 과연 누구의 주장이 맞는 것일까? 갈렙 2015.11.21 1361
90 희년 즉 인간이 구원받을 수 있는 기회는 계속 제공되는 것일까? 갈렙 2015.07.20 1446
89 자살하면 정말 100% 지옥에 간다. 절대 자살하지 말라 갈렙 2015.07.13 1903
88 사람들은 왜 하나님을 한 분 하나님으로 믿지 않고 삼신론적으로 믿으려 하는 것일까? 갈렙 2015.06.02 1550
87 그리스도 안에서 어떤 사람이 부자여야 하는가?(눅18:18~30) 갈렙 2015.05.05 1578
86 우리가 가나안땅에 들어갔을 때에 꼭 주의해야 할 것은(수7:10~26) file 갈렙 2015.04.22 1667
85 당신은 지금 어디쯤 걸어가고 있는가?(창45:1~15)(부제: 요셉이 17세되던 해에 꾸었던 꿈은 그를 향한 하나님의 계획의 시작에 불과했다) 갈렙 2015.03.15 1977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 6 Next
/ 6
CLOSE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